Samsung Opens Digital City Childcare

Samsung Electronics opens childcare facilities to help female employees juggling between work and family life. Samsung Electronics extended the previous facility in Digital City to build an additional building. The total floor area of 2,800 pyung building has the capacity of 600 children, which is one of the biggest childcare in its scale in Korea.


삼성전자, 여성 임직원 위한 디지털시티 어린이집 개원


삼성전자가 여성 임직원들이 육아 부담을 덜고 업무에 집중해 보다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삼성전자는 5일 디지털시티에 기존 어린이집을 증축하고 1개 동을 신축해 보육 정원 600명, 건물 연면적 2,800평 규모의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이번에 개원한 삼성전자 디지털시티 어린이집은 전국 최대 규모이다.


0 faves
Taken on June 5, 2012